전남대학교 중앙도서관

  • 중앙도서관
  • 여수캠퍼스도서관
  • 법학도서관
  • 치의학도서관
  • 의학도서관

주메뉴

전체메뉴


  • 홈

사용자이미지

율곡 이이가 지은 초학자 학습서 격몽요결 擊蒙要訣

작성자
[오정환] [******@jnu.ac.kr]
작성일
2023-12-29
조회
359

 

서명: 격몽요결(擊蒙要訣)

판본: 목판본(木板本)

간행연대: 1727년(영조 4)

책수: 1책

 

 

어리석음을 깨우치는(擊蒙) 중요한 방법(要訣)을 담고 있는 이 책은 조선 중기 정치가이자 학자인 율곡(栗谷) 이이(李珥)가

학문을 시작하는 사람들을 위하여 쓴 학습서이다.

 

이이는 한 번도 합격하기 힘든 과거(科擧)에 아홉 번이나 장원(壯元)을 차지하여 ‘구도장원공(九度壯元公)’이라 불리었다.

명종과 선조 때 대사간, 대사헌 등을 지내며 바른 정치를 펼치려 노력했지만 사림(士林)이 당을 나누어 서로 헐뜯는

현실 정치에 실망하여 1577년 황해도 해주로 낙향을 하여 학문과 제자를 기르는 데 힘쓰는데 이 때 지은 책이 격몽요결이다.

 

이이가 스스로 지은 서문에 의하면 공부하는 방향을 정하지 못하고 뜻을 굳게 세우지 못하는 제자들을 위하여

학문하는 요령과 몸을 삼가는 법, 부모를 봉양하는 방법을 가르치기 위해 이 책을 지었다고 쓰고 있다.

 

이이는 학문의 시작은 뜻을 세우고 나쁜 습관을 타파하는데 있다고 봤다. 그래서 이 책의 첫 머리가 입지(立志: 뜻을 세운다),

두 번째 장이 혁구습(革舊習: 나쁜 버릇을 버린다)이다. 이어 지신(持身), 독서(讀書), 사친(事親), 상제(喪制), 제례(祭禮),

거가(居家), 접인(接人), 처세(處世) 총 10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책은 편찬되자마다 큰 인기를 끌어 조선시대 서당에서 천자문과 소학을 배운 다음 유교경전을 배우기 전 교재로

활용되었다. 수요가 많은 만큼 중앙을 비롯하여 전국 각지에서 활자본, 목판본으로 여러 차례 간행되었고 필사되어

널리 보급되었다. 특히 율곡 이이의 이모가 시집간 권씨 집안에는 율곡 이이의 여러 유품과 함께 친필 필사본이

대대로 전해졌는데 이 책은 보물로 지정되어 있다.

 

 

도서관 소장본은 목판본으로 권말에 [崇禎再丁未季春湖左水營]이라는 간기가 있어 1727년(영조 3)년 여수에 있던

전라좌수영에서 간행된 것을 알 수 있다.

 

 

※ 격몽요결 전시 안내

- 장소: 중앙도서관 2층 로비

- 전시기간: 2024. 1. 2. ~ 1. 31.

- 관람시간: 9:00~18:00(토요일, 일요일 제외)

 



QUICK LINK

  • 희망도서신청
  • 대출/연장조회
  • 서가부재도서
  • 이용교육

마이메뉴추가


QRCode
  • 개인정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도서관이용문의

  • 도서관자치위원회  원격제어  Instagram  facebook  w  kakao 플친
500-757 광주광역시 북구 용봉로 77   TEL  062)530-3571~2(대출반납실)   FAX  062)530-3529
  • 16718
  • 130855300